2019 초복 중복 말복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슬러시Q 조회 6회 작성일 2021-01-27 11:49:41 댓글 0

본문

초복·중복·말복의 유래는? [TV지식용어]

[시선뉴스 김정우]

◀MC MENT▶
안녕하세요. TV지식용어(시사Ya)의 박진아입니다.
오늘은 삼복 중 마지막, 말복입니다. 보통 초복, 중복, 말복. 복날이 되면 항상 삼계탕 등을 먹으며 몸보신 한다고 하죠? 초복은 하지로부터 세 번째 경일, 중복은 네 번째 경일, 말복은 입추로부터 첫 번째 경일입니다. 그렇다면 어떻게 삼복이 생기게 된 걸까요?

음원 출처

- Music: http://www.bensound.com/royalty-free-music

- Licensed under Creative Commons: By Attribution 3.0 License
http://creativecommons.org/licenses/by/3.0/

- 유투브 오디오라이브러리

복날이 궁금해요! 초복,중복,말복 날짜가 변하는 이치^^

■ 윤조 교수 상담 예약 방법 010 2000 2967 ■

{1} 전화 상담을 원할 시에는
본인의 생년월일시를 보내주시고
사전 입금 후
전화할 시간을 서로 조율합니다.

{2} 직접 미팅 상담을 원할 경우는
미팅 장소와 시간를 정합니다.

* 장소 1ㆍ남양주시 홍유릉로 269
공감철학 커뮤니티 상담실

* 장소2ㆍ서울 양재역 강재현 시인 창작실

두 곳 중, 한 곳을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

윤조 교수는 예약 상담만 가능합니다~^^

명확한 사주 분석
따뜻한 운명 해석
지혜로운 해법을 제시해드리는
소통과 공감
인생의 변화를 경험해 보세요

윤조 교수 연락처 ㅡ 010 2000 2967

[카드뉴스] 내일 초복..복달임, 뭘로 할까?

#1.
삼복더위 많이 들어보셨죠?

삼복은 여름철 가장 더울 때이기도 한데요.

복날의 복(伏)자는 ‘엎드릴 복’자입니다.

예로부터 여름은 불에 속하고, 가을은 쇠에 속했는데, 여름 불기운이 너무 강렬해 가을의 쇠 기운이 3번 굴복한다는 의미로 삼복이라고 불렀습니다.

#2.
올해는 내일(17일) 초복을 시작으로, 27일이 중복, 다음 달 16일이 말복입니다.

복날 더위를 물리치기 위해 보양식 많이 찾으실 텐데, 조상들은 이날을 어떻게 보냈을까요?

#3.
조선시대 궁궐에서는 더위를 극복하기 위해, 지금으로 말하면 아이스크림인 빙과를 나눠 먹었고요.

신하들에게 장빙고를 열어 얼음을 타갈 수 있도록 했습니다.

#4.
백성들은 더위를 견디기 위해 따뜻한 음식을 먹었는데요.

여름철에 겉으로는 열이 나지만, 몸 속은 차가워져 소화가 잘 안 되기 때문입니다.

대표적인 음식이 삼계탕인데, 닭고기의 따뜻한 성질이 차가워진 오장을 안정시키고, 원기를 회복하는 데 도움을 줬습니다.

#5.
또한 선뜻 구하기 어려웠던 소고기보다는 상대적으로 구하기 쉬운 개고기도 복날 즐겨 찾았는데요.

더위를 물리치고, 허한 기운을 보충해주는 효과가 있었다고 합니다.

#6.
시원한 개울가를 찾아 수박, 참외 같은 제철 음식을 먹으며 더위를 식히기도 했고요.

오히려 이열치열로 백사장에서 모래 찜질을 하기도 했습니다.

#7.
무더운 복날에 금기시된 것도 있었는데요.

바로 목욕입니다.

복날 시내나 강에서 목욕을 하면 몸이 여윈다고 믿었기 때문인데요.

만약 초복에 목욕을 해버렸다면, 중복과 말복에도 반드시 목욕을 해야 했다고 합니다.

#8.
여러분들은 올여름 더위, 어떻게 이겨내고 계신가요?

지금까지 카드뉴스였습니다.

... 

#2019 초복 중복 말복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3,047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artjone.com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